IT 원격기술, 스마트 커넥티드로 연결된 세상

최근 들어 스마트 커넥티드’, ‘커넥티드 제품’, ‘스마트 커넥티드 제품등의 단어를 많이 접해 보셨을 텐데요. 예전에는 단지 기계와 전기 부품들로만 구성됐던 제품들이 지금은 하드웨어, 센서, 저장장치, 마이크로프로세서, 소프트웨어, 네트워크 등을 탑재해 여러 기능을 스마트하게 수행하면서도 무수히 다양한 방식으로 외부 시스템과 연결되게 되었습니다. 이로 인해, 정보 처리 속도의 비약적인 발전, 기기의 소형화, 어디서나 연결이 가능한 무선 네트워크 환경을 바탕으로스마트 커넥티드 제품이 현실이 되게 되었죠.

 

워터마크

 

스마트기기를 통한 커넥티드 케어 서비스

 이러한 스마트 커넥티드 서비스는 스마트기기와 만나 다양한 일상에서 편리함을 제공하며, 그 활용도가 점차 높아지고 있는데요. 요즘 사람들의 손목을 보면 스마트밴드를 차고 있는 것을 어렵지 않게 볼 수 있습니다. 바로 스마트밴드가 현대인의 건강을 지켜주는 하나의 헬스케어기기로서 스마트 커넥티드 기술에 앞장서고 있는 것인데요. 이용자의 평소 걸음, 수면패턴, 심박수 등을 측정, 기록, 분석해 주치의에게 전달하는 방식으로 말이죠. 특히 스마트폰과 연동하는 간단한 건강관리 앱이 주목 받으면서 모바일, 웨어러블 기기와 연결해 사용하는 헬스케어 비즈니스에서 ‘커넥티드’가 가지는 의미는 매우 중요해졌습니다.

AppleWatchBP465

▶ 핏빗(Fitbit)의 ‘헬로 하트 앱’ ◀

출처 :  Hello Heart

대표적으로 감각적인 디자인이 눈에 띄는 조본업(Jawbone Up)’은 사용자의 하루 활동량을 저장하고 수면 상태를 기록해 언제 잠이 들었는지, 전체 수면 시간 중 숙면은 몇 시간이나 취했는지를 섬세하게 분석해 선잠시간에 진동 알람으로 잠을 깨워주는 기능을 가지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웨어러블 기기 시장 점유율 1위인 핏빗(Fitbit)은 이용자의 심박수와 같은 생체정보를 기록했다가 의사에게 전달할 수 있는 헬로 하트앱을 개발하기도 했죠.

 

이러한 웨어러블 기기와 앱을 통해 쌓인 데이터를 활용하여 환자들의 평소 활동량을 체크하고 건강관리 습관을 확인할 수 있으며, 질병의 연구와 추적까지 가능해집니다. 향후에는 측정 데이터와 함께 환자의 상태를 실시간 동영상으로 전송하는 기술로도 발전할 전망인데요. 스마트 커넥티드를 통해 원격 진료가 실현되는 것이죠.

 

 

고객과의 관계를 관리하는 고객 맞춤형 커넥티드 서비스

1209_4

▶ 델(Dell)프로서포트 플러스(ProSupport Plus)’

출처 : Dell

최근 들어 IT 분야에서도 스마트 커넥티드가 화두가 되고 있습니다. 시스템 성능을 개선하고 기업 서비스를 강화함으로써 고객과의 관계를 관리하고 만족을 높이려는 목적에서죠. 최근 델(Dell)은 델 프로서포트 이후 한층 강화된 모니터링 솔루션 프로서포트 플러스(ProSupport Plus)’를 선보였습니다.

 

이 서비스는 평상시 PC나 태블릿 제품의 주요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의 상태를 원격으로 모니터링 합니다. 오류나 이상이 발견되기 전에, 혹은 잠재적으로 문제가 파악될 경우 관련 정보를 수집하고 델로 전송해 지원 케이스를 생성하게 되죠. 그리고 사용자에게 즉시 전화나 이메일을 통해 알리고 해결책을 제시해 줍니다.

 

모니터링을 통해 델 프로서포트 엔지니어는 사전에 문제에 대한 통찰력을 얻을 수 있고, 이를 기반으로 매월 보고서와 성능 권장사항을 고객에게 제공하고, 트렌드와 베스트 사례도 함께 제시할 수 있습니다. 문제 해결의 시작은 물론, 장기적으로 엔터프라이즈 IT 시스템의 성능과 안정성 개선을 지원하는 커넥티드 서비스라고 볼 수 있습니다.

 

 

24시간 복합기를 지켜주는 스마트 커넥티드 솔루션

 PC 뿐 아니라 사무실에서 사용하는 복합기도 이러한 커넥티드 기술로 관리를 해준다면 얼마나 편리할까요? 복합기를 이용하다 보면 예기치 못한 하드웨어의 이상이나 프로그램 오류가 생기기도 하고, 용지, 토너가 부족한 경우도 종종 발생합니다. 사무실에서 사용하던 복합기가 불통이 되는 바람에 불편을 겪은 기억 다들 한번쯤은 있으실 텐데요.

epbb

 

후지제록스는 일찍이 ‘EP-BB(Electronic Partnership Broadband)’라는 서비스로 고객의 복합기에 문제가 없는지 모니터링을 통해 항상 관리해주는 기술을 개발했습니다. 후지제록스의 커넥티드 서비스는 복합기의 컨디션을 지속적으로 체크하고 문제 발생을 감지해주기 때문에 각종 돌발 상황에 대한 걱정을 덜 수 있습니다. 데이터센터가 24시간 온라인으로 복합기의 오류나 소모품 상태를 바로 확인하고 대처해주기 때문에 복합기 걱정 없이 오로지 업무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똑똑한 서비스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제 사람과 사람 뿐만 아니라 기계와 기계, 사람과 기계는 서로 연결되고 있으며, 점점 더 이런 변화는 우리 생활 깊숙이 찾아 올 것입니다. 우리는 지금 원격으로 소통하는 Connected의 시대에 살고 있는 것입니다.

Print Friendly
Joy
Joy
맑은 날 잔디에 누워 책을 읽는 것처럼 신선하고 유쾌한 콘텐츠로 여러분의 마음에 똑똑한 정보 한 줄, 기분 좋은 한 줄을 남기겠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