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을 위한 ‘문화가 있는 날’ 알차게 즐기는 TIP!

 

‘일과 삶의 균형’을 뜻하는 신조어 ‘워라밸(Work & Life Balance)’이 최근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트렌드로 떠오르면서, 개인의 행복을 위한 취미나 여가활동에 비중을 둔 라이프스타일을 위한 움직임이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일반적인 직장인이라면 평일엔 바쁜 업무 때문에 이를 지키기 어려운 것이 현실인데요. 오늘은 여러분의 건강한 워라밸을 위한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에 대해 소개해드리고자 합니다.

 

 

|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이란?

 

‘문화가 있는 날’이란, 문화체육관광부가 지난 2014년 1월부터 전국 문화시설의 문턱을 낮춰 국민들이 일상에서 문화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에 다양한 문화 혜택을 제공하는 제도를 뜻하는데요. 이날에는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영화, 전시, 공연, 스포츠, 문화재 등 전국의 주요 문화시설을 할인 또는 무료로 즐길 수 있다는 점! 또한, 일부 문화시설에 한하여 직장인들이 퇴근 후 이용할 수 있도록 야간 개방도 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이렇듯 다양한 문화 혜택에 대한 정보는 어디에서 얻을 수 있을까요?

 

▲ ‘문화가 있는 날’ 홈페이지 메인 화면 / 이미지 출처: http://www.culture.go.kr

 

포털 사이트에 ‘문화가 있는 날’을 검색하면 관련 공식 홈페이지(www.culture.go.kr)를 만나볼 수 있는데요. 사이트를 방문하면 위와 같은 메인 화면이 등장합니다. 다음으로 문화 혜택을 누리고자 하는 해당 지역과 시설, 장르 등을 세부적으로 선택할 수 있는데요. 이처럼 원하는 정보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원하는 콘텐츠 하단의 ‘더 보기’ 버튼을 누르면 즉시 해당 사이트로 이동되기 때문에 더욱 상세한 정보를 빠르게 얻을 수 있어 무척 편리하답니다. 🙂

 

▲ ‘직장배달 콘서트’ 공연 모습 / 이미지 출처: http://www.culture.go.kr

 

‘문화가 있는 날’은 단순히 문화시설 이용에 대한 할인 및 무료 혜택만 주는 것이 아니라 문화생활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기획 사업도 운영 중인데요. 그 중 ‘직장인 참여 활성화’ 사업은 평소 문화 활동이 어려운 직장인들을 위해 직장으로 직접 찾아가 공연을 열어 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직장배달 콘서트’, ‘직장인 밀집 지역 특화 프로그램’ 등의 다양한 활동을 제공하고 있다는 사실!

 

 

|문화가 있는 날’에 누릴 수 있는 혜택은?

 

다음은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에 누릴 수 있는 혜택 및 문화생활에는 어떤 것들이 있는지 함께 살펴볼까요?

 

1. 가벼운 영화 한 편으로 남은 평일 재충전하기

 

 

‘문화가 있는 날’을 가볍게 즐기고 싶다면 퇴근 후, 가까운 영화관에 방문해보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전국의 대형 영화관에서는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17시부터 21시 사이에 상영하는 일반 2D 영화(*3D, 4D 등 제외)에 한하여 단돈 5,000원에 관람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하고 있는데요. 그동안 바쁜 업무로 미뤄뒀던 영화 한 편을 관람하면서 주말까지 남은 이틀을 위해 소소하게나마 재충전의 시간을 가져보는 건 어떨까요?

 

▲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포스터 / 이미지 출처: 네이버 영화

 

이번 문화가 있는 날에 아직 어떤 영화를 볼지 결정하지 못했다면 일본 작품을 리메이크하여 얼마 전 개봉한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어떠신가요? 아내 수아가 세상을 떠난 후, 아들 지호와 함께 사는 우진 앞에 기적처럼 수아가 다시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내용을 그린 영화인데요. 모든 기억을 잃은 채 돌아온 수아와 처음부터 다시 시작하는 러브스토리를 그린 이 영화는 배우 소지섭과 손예진의 훈훈한 캐미로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답니다. 이번 수요일엔 연인과 함께 잔잔한 로맨스 영화로 평일 데이트를 즐겨보는 것도 좋겠네요. 🙂

 

2. 일석이조, 지식도 쌓고 문화생활도 즐기기

 

 

평소에 미술 작품이나 전시에 관심이 많은 분들이라면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을 적극적으로 이용하실 것을 권해드립니다. ‘문화가 있는 날’에 참여하는 전국의 국립, 사립 미술관 또는 박물관은 대부분 할인 또는 무료입장 혜택이 있을 뿐만 아니라 운영 기관에 따라 퀴즈 대회, 큐레이터와의 대화, 무료 해설 프로그램도 제공하고 있어 작품을 보다 심도 있게 다룰 기회가 함께 주어지기 때문이죠.

 

▲ <알베르토 자코메티 한국특별展> 포스터 / 이미지 출처: giacometti.modoo.at

 

예술의 전당에서는 국내 최초로 20세기 가장 위대한 조각가로 알려진 <알베르토 자코메티 한국특별展>이 열리고 있다고 하는데요. 절제된 형태의 본질을 조각한 자코메티의 대표작 ‘걸어가는 사람’과 유작 ‘로타르 좌상’의 석고 원본 조각상이 아시아 최초로 공개되었다고 하니 전시회가 종료되기 전에 방문해보는 것이 좋겠죠? 참고로 ‘문화가 있는 날’에는 18시~20시 사이의 현장 구매 티켓에 한하여 50% 할인이 적용되며, 21시까지 관람이 가능(20시 입장 마감)하니 직장인 분들이 퇴근 후 방문하기에도 충분하겠네요.

 

3. 즐겁고 유쾌한 공연으로 스트레스 해소하기

 

 

직장에서 받은 스트레스를 해소하기엔 무엇보다도 답답한 업무공간을 벗어나 각종 연극, 뮤지컬, 난타 공연 등의 뜨거운 열기에 동화되어 유쾌한 웃음으로 극복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 아닐까 싶은데요. ‘문화가 있는 날’에는 다양한 할인 또는 무료 공연의 관람 기회도 열려 있으니, 다가오는 수요일에는 멋진 공연과 함께 하루를 즐겁게 마무리 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

 

▲ 뮤지컬 <킹키부츠> 포스터 / 이미지 출처: CJ MUSICAL 블로그

 

뜨거운 열기와 함께 스트레스 날리고 싶은 분들이라면 전설적인 팝 디바 신디 로퍼와 브로드웨이 히트 메이커 제작진이 완성한 글로벌 뮤지컬 <킹키부츠>는 어떠신가요? <킹키부츠>는 폐업 위기에 처한 아버지의 구두공장을 물려받게 된 ‘찰리’가 우연히 만난 아름다운 남자 ‘롤라’에게 영감을 얻고, 킹키부츠를 만들어 재기를 꿈꾸는 과정을 그린 뮤지컬인데요. ‘문화가 있는 날’엔 전석 30% 할인된 가격으로 즐길 수 있다고 합니다.

 


 

이 밖에도 도서를 두 배로 대출할 수 있는 국공립 도서관의 ‘두 배로 데이’와 고궁 및 왕릉, 템플스테이 체험, 스포츠 경기 관람 등 국민들의 문화생활을 위한 다양한 혜택이 준비되어 있는데요. 한 달에 한 번뿐인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만큼은 여러분의 삶이 더 의미 있는 활동으로 채워질 수 있기를 기대해봅니다! 😀

 

Print Friendly
후지제록스
후지제록스
‘더 나은 커뮤니케이션이 세상을 만드는 힘이다!’ Better Communication을 위해 노력하는 후지제록스의 철학과 혁신, 기업문화, 사람 등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드립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