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만 알면 PT 왕? 직장인을 위한 프레젠테이션 스킬!

스티브잡스, 이어령, 김제동……

뜬금없는 질문이지만 이 세 사람의 공통점이 무엇인지 여러분은 혹 알고 계시나요? 바로 프레젠테이션의 달인들이라는 점입니다. 비록 이 중 스티브잡스는 고인이 된지 벌써 1년이 훌쩍 넘었지만 그의 프레젠테이션 스킬은 애플의 매출을 좌지우지 할 정도로 위대한 힘을 가지고 있었죠. 게다가 스티브잡스의 프레젠테이션(거의 애플의 신제품이나 신기술에 관련된 내용이었지만…)은 한 동안 전세계 프레젠테이션의 달인이 되고 싶어 하는 사람들의 워너비이기도 했습니다.

 

출처 : flickr by BuzzFarmers

 

 

제가 왜 이런 이야기를 하나면…바로 얼마 전 저도 프레젠테이션을 하게 되었기 때문입니다. 갑작스런 발표 결정으로 허겁지겁 준비하다 정신없이 끝냈는데, 끝내고 나니 왜이리 아쉬움이 많이 남는지….도대체 해도 해도 정답이 무엇인지 미궁에 빠지는 게 바로 이 프레젠테이션이 아닐까 싶어요. 저뿐만이 아니라 거의 모든 직장인이 그러할 것입니다.

 

그래서 오늘은 ‘이것만 알면 나도 프레젠테이션 왕!’이 될 수 있는, 알고는 있지만 늘 잊게 되는 직장인 프레젠테이션 스킬을 알려 드리고자 합니다. 한 손에 메모지 한 손에 펜을 들로 후다닥 떠나 볼까요?

 

 

 

출처 : flickr by Rev Dan Catt

 

집을 지을때는 설계도가, 그림을 그릴 때는 스케치가, 운동을 할 때는 준비운동이 중요 한것처럼 프레젠테이션도 마찬가지입니다. 바로 준비를 잘 해야 하는 것이죠. 아무리 달변가라도 제대로 준비되지 않은 프레젠테이션은 쉽게 흐름이 무너지거나 맥락을 잃어버릴 수 있어 결국 정확한 메시지 전달에 실패하게 됩니다. 하지만 늘 시간에 좇기는 우리 직장인들, 좀 더 효율적으로 빠르고 쉽게 프레젠테이션 준비를 할 순 없을까요? 이럴 땐 아래 초간단 프레젠테이션 구상 단계를 참고하세요.

 

초간단 프레젠테이션 구상 5단계

 


 

 

1단계: 의도를 정하라

스스로에게 우선 질문을 하고 ‘내가 과연 원하는 것이 무엇인가’를 파악, 결국 전달코자 하는 메시지를 정확하게 끌어내야 한다. 내 자신도 파악되지 않는 메시지를 상대방이 알아 줄 리 없다.

 

2단계: 시나리오를 파악하라

프레젠테이션을 하게 될 상황, 즉 시나리오를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어떤 상황에서 하게 되는 것인가에 따라 캐주얼하게, 혹은 포멀의 기본 자세를 결정할 수 있고 이에 따라 목소리 톤, 복장, 표정등을 결정할 수 있기 때문이다.

 

3단계: 핵심 개요를 작성하라

프레젠테이션의 기둥이자 뿌리인 핵심 개요를 작성하자. 어떤 메시지를 전달할지, 이에 따른 목표와 필요한 항목, 그리고 아이디어등을 이끌어 낼 수 있다. 이 때 ‘주목>필요>만족>시각화>행동’에 이르는 먼로의 동기 유발 순서를 확인하는 것도 좋다.

 

4단계:주장을 펴라

가끔 자신의 주장이나 의견 피력은 전혀 하지 못하고 단순히 정보 전달만 하는 실수를 할 경우가 많다. 프레젠테이션은 결국 내 메시지를 상대방에게 설득하는 작업이다. 하니 이유와 근거를 명확하게 제시하고 이에 따른 주장을 당당하게 펼쳐라.

 

5단계: 시작도 중요하나 끝이 더 중요하다

프레젠테이션의 시작을 신경쓰는 사람은 많아도 끝을 신경쓰는 사람은 많이 없다. 맺음말을 제대로 해야 처음에 받았던 주목도가 유지된다. 옛 속담에 ‘다된 밥에 코 빠트리다’라는 말이 괜히 있는 것이 아니듯.

 

참고: 스몰 메시지 빅 임팩트 (저자-테리 L.쇼딘>

 

 

 

 

출처 : flickr by tobiastoft

 

 

프레젠테이션의 준비도 아주 중요하지만, 정작 발표자 자신이 준비되어 있지 않으면 말짱 도루묵 되기 십상입니다. 왜냐하면 글을 단순히 읽는 것이 아니라 ‘말’을 하면서 행동이 더해지는 일종의 종합선물세트이기 때문입니다. 해서 발표자의 표정과 목소리, 제스처는 물론 첫 인사와 시선, 적절한 도구도 필요한 것이죠. (쓰고 나니 정말 준비해야 하는 것이 한 두가지가 아니군요;;;;;;;) 그러니 프레젠테이션 연습시 주의 사항을 체크리스트로 만들어 봤습니다.

 

적절한 태도로 발표할 수 있는가?

또렷한 발성과 발음, 적절한 리듬감과 제스처는 기본이요 때로는 청중에게 직접 다가갈 수 있는 용기와 아이콘택트는 옵션. 거기에 긍정적인 표정과 자신감을 얹으면 금상첨화!

 

적절한 언어로 말할 수 있는가? 

자신만의 개성이 담긴 언어로 또렷히 말할 수 없다면 상대방에게 임팩트를 줄 수 없다. 비속어나 인터넷용어, 혹은 약어등은 피하고 모두가 쉽게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는 언어를 구사하자.

 

프레젠테이션은 15분 이내로

위의 두 가지 사항을 적용해 우선 편안하게 이야기 해 본 뒤 시간을 체크하자. 만약 15분이 넘는다면 필요없는 말을 줄여야 한다. 왜냐하면 성인의 집중력 유지 시간 기준이 15분이기 때문이다.

 

 

 

출처 : flickr by NASA Goddard Photo and Video

 

‘성공하는 사람과 성공하지 못하는 사람의 차이는 바늘 하나’라라는 말이 있습니다. 그만큼 디테일이 승부를 결정하는 경우가 많지요. 아무리 발표자료가 완벽하고 복장이나 목소리, 제스처가 훌륭해도 작은 디테일을 놓친다면 완벽하다고는 할 수 없습니다. 직장인이 쉽게 놓칠 수 있는 프레젠테이션의 디테일 스킬, 무엇이 있을까요?

 

인사말은 되도록이면 크게!

처음에는 늘 긴장이 되게 마련입니다. 해서 자신이 생각한 것 보다 훨씬 목소리가 작게 나오는 경우가 허다하죠. 첫 인상을 결정짓는 인사는 조금 오버해서 큰 목소리로 말합니다. 자신감도 생기고 동시에 주목도 받으니 일석 이조!

 

화면의 우측에 서서 발표하자

많은 분들의 실수 중 하나가 바로 화면을 가린 채 발표한다는 점입니다. 모든 사람이 자신을 바라보고 있지는 않습니다. 오히려 화면을 바라보는 경우가 더 많죠. 시각적인 안정감과 집중도를 위해 스크린 우측에 서서 발표하세요.

 

말은 되도록이면 천천히

긴장을 하게 되면 말은 빨라집니다. 말이 빨라지면 혀가 꼬이죠. 혀가 꼬이면 발음이 정확하지 않아 무슨 말인지 못 알아듣게 됩니다. 고로 말은 의식적으로 천천히 하는 것이 좋습니다. 게다가 상대방이 이해할 여유도 줄 수 있구요.

 

포인터 사용시

레이저포인터의  빨간 작은 점이 의외의 복병이 될 수 있습니다. 생각없이 마구 흔들면 보는 사람이 오히려 정신이 없어지기 때문이죠. 포인터는 문장 마침표에 위치하게 하고 읽으면 좋고 절대 흔들면 안됩니다. 참, 만약 스마트 앱이나 기기를 사용한다면 임영돈 대리의 프레젠테이션 비법을 참고하세요.

 

 

자, 여기까지 단계를 거치다 보면 나도 모르게 어느새 발표 자료도 준비 완료, 발표 연습도 완료, 거기에 디테일까지 살렸으니 그야말로 프레젠테이션 왕도가 아닐까 싶습니다. 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바로 실천이겠죠. 프레젠테이션은 일종의 ‘잘 짜여진 각본‘이나 마찬가지입니다. 그 각본을 완성하는 것은 여러분의 실천에 달렸다는 점, 잊지마세요. 

 

 

 

한국후지제록스 페이스북 페이지에 놀러 오세요~ Like(좋아요)까지 해주시면 더욱 좋구요! 😀 

색콤달콤의 관련 포스팅들 

2012/07/24 – 스마트 기기와 앱만 있으면 나도 ‘프레젠테이션의 달인’?

2012/03/15 –  스마트 워크의 달인 김 대리, 비결이 뭐야?

2011/06/15 – 상사에게 이쁨받는 보고서 작성 팁

2011/08/17 – 문서작성 뽀개기 시리즈 1탄 – 비즈니스 문서 작성의 세가지 원칙

 

 

 

 


Rachel 2008년 연극판에서 처음 홍보업을 접한 후 벌써 5년차 직장인이 되었습니다. 그 세월 속에서 재즈와 연극, 소설, 그리고 영화 없이는 살지 못하던 20대 청춘이 어느새 클래식과 무용, 인문학을 먼저 찾게 된 걸 보면 이게 ‘성숙’이라는건가 하고 자문하는 나날을 보내고 있습니다. 참, 그리고 “마사지 없이는 인생을 논하지 말라”라는 신념이 생겼습니다. 

 

 

Print Friendly
후지제록스
후지제록스
‘더 나은 커뮤니케이션이 세상을 만드는 힘이다!’ Better Communication을 위해 노력하는 후지제록스의 철학과 혁신, 기업문화, 사람 등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드립니다.

4 Comments

  1. 연습만이 살길이죠,, 많이 해보면 늘더라구요,. 저도 PT는 잘 못하지만 떨지는 않거든요 ㅋㅋ

  2. 소오올 댓글:

    감사합니다! ppt 처음 준비하는 대학생인데 ㅠㅠ 도움 정말 많이됐어요! 너무 감사해요~ㅎㅎ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