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사이클링 사례

2017년 11월 10일
480x328-FUJI블로그_1106_디자인요청_업사이클링1.png

재활용에 가치를 입히다, ‘업사이클링(Up-Cycling)’

  해마다 지구촌 환경문제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점점 커지면서 개인 혹은 기업이 실천할 수 있는 환경 보존방법에 대한 관심이 뜨겁습니다. 이에 최근 단순한 ‘재활용(Re-Cycling)’을 넘어 생활 속에서 쓸모없어진 폐기물에 새 생명을 불어넣는 ‘업사이클링(Up-Cycling)’이 새로운 친환경 실천방법으로 떠오르고 있는데요. 지금부터 업사이클링의 개념 및 사례에 대해 함께 알아볼까요?     | 폐기물의 재발견! ‘업사이클링(Up-Cycling)’이란?     여러분은 ‘업사이클링’에 대해 들어보셨나요? 아마도 재활용을 의미하는 ‘리사이클링’은 많이 들어봤어도, 업사이클링에 대해서는 다소 생소하게 느끼시는 분들이 많을 텐데요. 업사이클링(Up-Cycling)이란 ‘업그레이드(Upgrade)’와 ‘리사이클링(Re-Cycling)’의 합성어로, 버려지거나 다 쓴 물건에 디자인이나 활용도를 더해 완전히 새로운 제품으로 재탄생시키는 것을 뜻합니다.   가령 버려진 소파 가죽으로 지갑이나 필통을 만든다거나 버려진 현수막을 재활용하여 장바구니로 만드는 것을 예로 들 수 있는데요. 다시 말해 업사이클링은 단순히 물건을 재활용하는 차원을 넘어 ‘버려진 물건에서 새로운 가치를 발견하는 일’이라 […]